제 목: 동아시아 지역담당자 한국 국회의원들과 회동

문서번호 생성일 배포일 분류 출처 태그
10STATE5268 2010-01-19 23:27 2011-08-30 01:44 비분류/공무외 사용금지 국무부
  • 비분류 STATE 005268
  • 민감함
  • 국방부망 배포1)
  • 행정명령 12958: 해당없음2)
  • 태그: PREL3), PGOV4), ETRD5), SOCI6), KN7), KS8)
  • 제 목: 동아시아 지역담당자 한국 국회의원들과 회동
  • 민감하지만 비분류됨, 그러함에 따라 보호 요망.
  •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2/01/12 14:32

요점

1.(민감하지만비분류) 1월 14일에 수석 부차관보 조 도노반은 한국 국회의원 9명과 회동을 가졌다. 이들 국회의원들은 한미경제연구소의9) 후원으로 여행길에 올랐으며, 한국 입법부의 일단을 대변한다. 6명은 여당인 한나라당 소속이며 2명은 대표 야당인 민주당 소속 또 1명은 군소정당인 자유선진당 소속이다. 도노반 수석 부차관보는 한미 관계의 간단한 개요 및 한미 관계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브리핑 이후에 도노반은 아프간 지방재건팀, 군사 기지반환 그리고 전시작전권 이양 등의 쟁점에 관해서 질문 또는 논평을 청했다. 요약 끝.

한미 FTA 날치기

김기현 울산 남구 을 제19대 총선 공천 확정

한국 국회의원들의 질문

2.(민감하지만비분류) 질문을 청한 첫 번째 의원은 제2 보병사단 케이시 기지의 주둔지인 동두천을 대변하는 김성수였다. 김 의원은 주한미군이 서울 남부 중앙시설 주변으로 부대를 재편성함에 따라 자신의 지방 정부로 언제 반환될 것인지를 알고 싶어했다. 김 의원은 주한미군에 속한 개별 부지이며, 활용되지 않은 훈련장을 케이시 기지 보다 먼저 개별적으로 반환될 수없는지 이유를 물었다. 해당 부지는 미군에 의해 전혀 사용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기지 재편성이 지연되는 이유를 또한 물으면서, 지연의 원인이 남한이 재배치 비용의 100퍼센트를 지불하라는 미국의 고집에 기인한다고 한국 관계자들이 시사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 의원은 케이시 기지가 반환된 이후에, 지방 정부가 기념 행사를 갖길 바라고 있으며, 이는 한미 동맹이 시작된 이래로 한국에서 복무한 75만이 넘는 미군 장병의 공로를 기리기 위함이다. 그리고 앞으로 있을 이러한 행사를 조정하는데 국무부의 협조를 당부했다.

3.(민감하지만비분류) 수석 부차관보 도노반은 기지 재편성과 기지 반환은 진행 중이며, 양측이 다음 순서인 하야리아 기지 반환과 김포 공항우편시설 그리고 몇몇 훈련 부지 등을 곧바로 매듭짓길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도노반은 일체의 처리과정은 미국 국방부와 한국의 국방부 공동의 노력이라고 설명했다. 도노반은 대사관과 주한미군이 조율을 해서 추가적인 정보를 김 의원 사무실에 제공하겠다고 약속했다.

윤상현인천 남구 을 제19대 총선 공천 확정

4.(민감하지만비분류) 인천의 윤상현 의원은 전시작전권 이양에 대해 물었다. 윤 의원은 전시작전권을 한국의 국방부에 넘겨주기에 적절한 시점이 아니라고 한국에 많은 사람들이 우려하고 있다고 표명했다. 윤 의원은 노무현 정부 재임 중에 한국정부는 주한미군 부대의 수를 줄이는 계획을 선호했지만 현 정부는 북한의 핵 위협으로 인해 그 계획이 변경됬다고 언급했다. 윤 의원은 북한의 핵 사업이 일소되기 까지는 전시작전권이 주한미군에게 남아있어야 한다고 제안했다. 도노반은 가장 최근 한국방문 중에 샤프 주한미군 사령관인 샤프 장군과 회동했다고 설명했다. 샤프 사령관은 한국군대가 전작권을 인수받을 준비가 되있고, 주한미군은 한국군의 역량에 대해 완전히 신뢰함을 샤프가 인증했다고 도노반은 말했다. 게다가 전시작전권 이양이 한국에서 미군이 한국군을 지원하지 않는다는 의미가 아니라고 말했다.

5.(민감하지만비분류) 윤 의원은 수석 부차관보 도노반의 의견을 인정했지만, 만일 2012년 전작권 이양은 북한에 잘 못된 메시지를 보내는 것은 아닌지 의아해 했다. 도노반은 북한이 어떤 메시지를 어떻게 받을 것인지 추정하는 것은 힘들지만, 양국의 긴밀한 협조는 한미동맹이 강고함을 보여줄 것이라고 대답했다.

6.(민감하지만비분류) 퇴임한 한국군 장성이며, 전임 육군참모총장인 이진삼 의원은 한국에서 복무한 미국 군인들의 희생과 공헌에 모든 한국민은 얼마나 감사를 해야 할 것인지에 피력했다. 이 의원은 여러 차례 주한미국 샤프 장군과 회동을 했다고 하면서, 자신은 샤프가 주한미군 사령관으로 걸출한 임무 수행을 하고 있다고 느꼈다고 언급했다. 이 의원은 주한미군 부대를 위한 복무 정상화가10) 우선 과제라고 샤프 장군이 자신에게 언질했는데, 자신은 미국과 한국이 협력해서 학교 및 다른 시설들이 마련되어서 주한미군의 재통합을 지원하고 복무 정상화가 되길 희망했다. 이 의원은 한미 FTA의 비준은 양국의 동맹 및 친선을 완결 짓는 좋은 방법이라고 또한 언급했다. 이 의원은 이명박 대통령의 임기 초반에는 남북관계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보즈워스 특사의 평양방문 이래로 관계가 풀리는 듯 보인다고 말했다. 도노반 수석 부차관보는 미국은 남북 관계가 개선되길 희망하며, 샤프 장군에 대한 신임과 친절한 말씀에 이 의원께 감사한다고 말했다. 도노반은 다음 번 샤프 장군과 대화할 시에 이 의원의 말씀을 언급하겠다고 약속했다.

7.(민감하지만비분류) 전라북도 출신 최규성 의원은 자신의 지역구에 소재한 군산 공군기지에 대해 물었다. 지방 정부가 군산 공군기지를 활용해서 국제 항공기들이 전라도 지방에 직접 착륙할 수있도록 허락해 줄 것을 주한미군에게 요청했다고 했다. 그는 북에 식량원조를 재계하는 것에도 미국의 의견을 물었는데, 이는 북한 인민들에 대한 한국의 원조를 말하는 것이다. 도노반은 한국의 식량원조는 한국정부에 의해 결정 되어야 하며, 미국의 정책은 식량지원 및 다른 형태의 인도주의적 원조를 (6자 회담의 참여와 같은)정치 및 안보 상황에 결부 짓지 않는다고 응답했다. 그렇긴 하지만, 도노반 수석 부차관보는 강조하길 감시가11) 중요하다고 말했다. 도노반은 군산 공군기지 쟁점에 관해서 국방부에서 결정할 문제들이라고 최 의원에게 알렸다.
8.(비분류) 참석자들:

미국
동아시아태평양 수석 부차관보 조 도노반
동아시아태평양 한국과 국장서리 덴 라센
동아시아태평양 한국과 브라이언 피터슨 (필기자)

한국
울산 한나라당 김기현 의원
고양시 한나라당 손범규 의원
동두천 한나라당 김성수 의원
강원 홍천·횡성군 한나라당 황영철 의원
인천 한나라당 윤상현 의원
부안군 민주당 김춘진 의원
김재 민주당 최규성
충남 부여 청양군 자유선진당 이진삼 의원
한국 대사관 이광석, 경제 참사관 (필기자)

9.(비분류) 이 전문은 도노반 수석 부차관보가 승인했다.
클린턴
위키리크스 코리아©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참조 전문

참조 링크

원본

10STATE5268.rtf
UNCLAS STATE 005268 
 
SENSITIVE 
SIPDIS 
 
E.O. 12958: N/A 
TAGS: PREL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PGOV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ETRD [Foreign Trade], SOCI [Social Conditions], KN [Korea (North)], KS [Korea (South)] 
SUBJECT: EAP FO MEETING WITH ROK NATIONAL ASSEMBLY MEMBERS 
 
Sensitive But Unclassified, Please Protect Accordingly. 
 
Summary 
--------- 
 
¶1. (SBU) On January 14, PDAS Joe Donovan met with nine 
members of the Republic of Korea (ROK) National Assembly 
(NA).  The NA members were on a trip sponsored by the Korean 
Economic Institute, and represented a cross section of the 
ROK legislature, six from the ruling Grand National Party 
(GNP), two from the main opposition Democratic Party (DP) and 
one from the smaller Liberty Forward Party (LFP).  PDAS 
Donovan gave a brief overview of ROK-U.S. relations and the 
importance of the U.S.-ROK alliance.  After his brief, he 
invited the NA members to ask questions or comment on issues 
such as the Afghanistan PRT, military camp returns, and OPCON 
transfer.  End Summary. 
 
Questions from ROK NA Members 
------------------------------ 
 
¶2. (SBU) The first NA member to ask questions was Kim Sung-su 
who represents Dongducheon which is home to Camp Casey of the 
U.S. 2nd Infantry Division.  Representative Kim wanted to 
know when Camp Casey will be returned to his local government 
as the USFK realigns its forces around the central facilities 
south of Seoul.  He also asked why separate parcels belonging 
to USFK, for training grounds that are not utilized, cannot 
be returned separately--sooner than Camp Casey.  Kim claims 
that the parcels have never been used by the U.S. military. 
Kim also inquired why base realignment has been delayed and 
noting that Korean officials have indicated that the delay 
stems from U.S. insistence that South Korea pay 100 percent 
of the relocation costs.  Finally he stated that after Camp 
Casey is returned, the local government would like to have a 
memorial event to recognize the over 750,000 U.S. soldiers 
who have served in Korea since the U.S.-ROK alliance began, 
and requested Department assistance in coordinating such a 
future event. 
 
¶3. (SBU) PDAS Donovan explained that the base realignment and 
camp returns were ongoing and that both sides expected to 
complete the next handover imminently, for Camp Hialeah, the 
Kimpo mail facility and some training ranges.  Donovan 
explained that the entire process was a joint effort of the 
U.S. DoD and the ROK MND.  Donovan promised to coordinate 
with Embassy Seoul and USFK to provide additional information 
to Representative Kim's office. 
 
¶4. (SBU) Representative Yun Sang-hyun of Incheon asked about 
OPCON transition.  Mr. Yun stated that many people in the ROK 
are concerned that the timing is not right for wartime 
operational control to be turned over to the ROK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Yun noted a ROKG favored plan to reduce 
the number of U.S. troops stationed in the ROK during the Roh 
Administration that was changed in the current administration 
due to the DPRK nuclear threat.  Yun suggested that until the 
DPRK nuclear program was eliminated wartime operational 
control should remain with USFK.  Donovan explained that 
during his most recent trip to Seoul, he met with the USFK 
commander, General Sharp.  Donovan stated that Sharp 
confirmed that the ROK forces would be ready to takeover 
wartime control, and that USFK had complete confidence in the 
capabilities of the ROK military.  Furthermore, Donovan said 
that OPCON transfer does not mean the U.S. forces will not be 
there to support the ROK military. 
 
¶5. (SBU) Representative Yun acknowledged PDAS Donovan,s 
point, but wondered if OPCON transition in 2012 would send 
the wrong message to North Korea.  Donovan replied that it is 
difficult to guess how North Korea will receive any message, 
but our close coordination will show the alliance is strong. 
 
¶6. (SBU) Representative Lee Jin-sam, a retired ROK general 
and former Army Chief of Staff commented on how all Koreans 
should be thankful for the sacrifices and contributions of 
the U.S. soldiers who have served in Korea.  He also stated 
that he has met with USFK,s General Sharp on several 
occasions and that he feels that Sharp is doing an 
outstanding job as USFK Commander.  Lee said that Sharp 
informed him that tour normalization for USFK troops was a 
high priority and he hope that the U.S. and ROK could work 
together to assure that schools and other facilities were in 
place to support the reconsolidation of USFK troops and allow 
tour normalization.  Lee also mentioned that the passage of 
the KORUS FTA would be a great way to culminate our alliance 
and friendship.  Representative Lee also said that while in 
the early part of President Lee Myung-bak's presidency 
North-South relations were difficult, the relationship seemed 
to have thawed since Ambassador Bosworth,s trip to Pyongyang 
in December.  PDAS Donovan stated that we are hopeful that 
North-South relations continue to approve and thanked Lee for 
his kind words and the vote of confidence for General Sharp. 
Donovan promised to mention Lee,s statement the next time he 
talks to Sharp. 
 
¶7. (SBU) Representative Choi Kyu-sung from Northern Cholla 
Province asked about Kunsan Airbase (AB), which is located in 
his district.  The Provincial government has requested USFK 
permission to utilize Kunsan AB runways to allow 
international flights to land directly in Cholla Province. 
He also inquired about U.S. views on resuming food aid to the 
North, referring to ROK aid to the people of North Korea. 
Donovan responded that ROK food aid should be decided by the 
ROKG, however the U.S. policy is not to link food aid and 
other forms of humanitarian assistance to the 
political/security situation (like participation in the Six 
Party Talks).  That said, PDAS Donovan stressed that 
monitoring was very important.  On the Kunsan AB issue, he 
informed Mr. Choi that such issues were for the Department of 
Defense to decide. 
 
¶8. (U) Participants: 
 
The United States 
 
EAP PDAS Joe Donovan 
EAP/K Acting Director Dan Larsen 
EAP/K Brian Peterson (Note taker) 
 
The Republic of Korea 
 
Representative Kim Gi-hyeon, GNP--Ulsan 
Representative Son Beom-gyu, GNP-- Goyang city 
Representative Kim Sung-su, GNP--Dongducheon 
Representative Hwang Young-cheul, GNP--Hoingsung County 
Representative Yoon Sang-hyun, GNP--Incheon 
Representative Kim Choon-jin, DP-- Buan County 
Representative Choi Kyu-sung, DP--Gimje 
Representative Lee Jin-sam, LFP-- Buyeo and Chungyang 
ROK Embassy Lee Kwang-suk, Econoff (Note taker) 
 
¶9. (U) This cable was cleared by PDAS Donovan. 
CLINTON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번역 주: N/A
3)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4)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5)
[Foreign Trade]
6)
[Social Conditions]
7)
[Korea (North)]
8)
[Korea (South)]
9)
번역 주: ‘한국경제연구원’이 아니다. ‘Korean’ 은 오타로 ‘Korea’로 수정되야 한다.
10)
번역 주: 주한미군의 군복무는 동반자 없는 1년 복무이다. 정상화로 인해 군복무가 가족이 함께 하는 3년 복무가 되는 것이다. 자세한 것은 참조문서를 보세요.
11)
번역 주: 식량의 배포과정을 감시해야 된다는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