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 언론계 보고; 2010. 2. 24

SUBJECT: SEOUL – PRESS BULLETIN; FEBRUARY 24, 2010

TOP HEADLINES 표제


Chosun Ilbo
1,093 Residents of Imja Island, South Jeolla Province, Investigated
for Election Law Violations
조선일보
전남 임자도민 1,093명, 선거법 위반 조사

JoongAng Ilbo, All TVs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Chief: “Kim Jong-il
Anxious over Pending Issues”
중앙일보 및 방송 3사
국정원장 : “김정일, 당면 문제들에 고심

Dong-a Ilbo
President Vows to Uproot Corruption in Education
동아일보
대통령, 학원부패 근절 서약

Hankook Ilbo
Knowledge Economy and Defense Ministers Receive Highest Job Performance Ratings on Survey Marking Two Years Since inauguration of Lee Myung-bak Administration
한국일보
지식경제부 장관과 국방부 장관, 이명박 정부 출범 이후 2년 간 직무수행에서 최고평점 받아

Hankyoreh Shinmun
Private Education Spending Up Despite Drop in Income
한겨레신문
소득감소에도 사교육비는 증가

Segye Ilbo
ROK Households Spent 21.6 Trillion Won Last Year on Private Education
세계일보
한국 가정, 작년 사교육비로 21조 6천억 원 지출

Seoul Shinmun
Half of Runaway Female Adolescents Engage in Sex Trade
서울신문
가출소녀들 중 절반이 성매매

DOMESTIC DEVELOPMENTS 국내 소식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Chief Won Se-hoon informed the National Assembly yesterday that North Korean leader Kim Jong-il is expressing anxiety over resolving pending issues, including regretting his failure to live up to the teachings left by his late father Kim Il-sung. (All)
원세훈 국정원장은 어제 국회에서 북한의 김정일이 김일성의 유훈을 따르지 못했음에 유감을 표시하는 등, 당면문제들을 해결하는 데
고심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 매체)

INTERNATIONAL NEWS 국제 소식


The State Department said yesterday that Special Representative for North Korea Policy Stephen Bosworth will visit Beijing, Seoul and Tokyo this week to discuss ways to resume the Six-Party Talks on North Korea's nuclear program. (Chosun, Dong-a, Hankook, Segye, Seoul, all TVs, VoiceofPeople)
미국무성은 어제 스티븐 보스워스 대북특사가 북한 핵 프로그램에 관한 6자 회담 재개를 위해 금주 북경, 서울, 도쿄를 방문할 거라고 말했다.(조선, 동안, 한국, 세계, 서울, 방송 3사, 민중의 소리)

Kim Yong-il, director of the international department of North Korea's Workers' Party, arrived in China yesterday to meet with Chinese President Hu Jintao. (Chosun, Dong-a, Hankook, Segye, Seoul, all TVs)
김용일 북한 노동당 외무성 부상이 후진타오 중국 주석과 만나기 위해 어제 중국에 도착했다.(조선, 동안, 한국, 세계, 서울, 방송3사)

According to the Feb. 23 issue of Japan's Asahi Shimbun, shortly after the North's second nuclear test last May, China expressed opposition over the North's decision to have a hereditary power succession, and demanded the North open (its doors to the outside world), discontinue its nuclear ambitions. China's Foreign Ministry, however, dismissed this report as “unfounded.” (JoongAng, Dong-a, Segye, Seoul, all TVs)
2월 23일자 아사히 신문에 따르면, 지난 5월 북한 2차 핵실험 직후, 중국은 북한의 권력 세습 승계 결정에 반대를 표시하면서, 북한이 (외부세계로 문을) 열 것과, 핵 야망을 단념할 것을 요구했다. 하지만 중국 외교부는 이 보도를 “사실무근”으로 일축했다.(중앙, 동아, 세계, 서울, 방송 3사)

According to Reuters, last November, South Africa intercepted a ship carrying components of a military tank from North Korea. The ship was headed for the Republic of the Congo. (Chosun, JoongAng)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지난 11월 남아공은 북한제 탱크부품을 싣고 콩고로 가던 배를 나포했다.(조선, 중앙)

MEDIA ANALYSIS 대중매체 분석


-N. Korea

SEOUL 00000297 002 OF 004

———
Most ROK media gave attention to Feb. 22 press remarks by Assistant Secretary of State for Public Affairs Philip Crowley, in which he said that Special Representative for North Korea Policy Stephen Bosworth will visit Beijing, Seoul and Tokyo this week to discuss ways to resume the Six-Party Talks.
한국 매체들 대다수가 2월 22일 미국무부 대변인 필립 크라울리의 언론 발표를 경청했다. 그 자리에서 크라울리는 대북 특사 스티븐
보스워스가 6자회담 재개 방법을 논의하기 위해 금주 북경, 서울, 도쿄를 방문할 거라고 말했다.

Conservative Chosun Ilbo noted that China's top nuclear envoy, Wu Dawei, invited only the chief delegates to the Six-Party Talks from the ROK and the U.S. to Beijing. The newspaper conjectured that China may be intending to talk first with the U.S. and the ROK, which have big differences of opinion with North Korea over the conditions for resuming the Six-Party Talks, and then, depending on the results of these discussions, will contact the other parties in the Six-Party process.
우파 조선일보는 중국의 수석 핵문제특사 우다웨이가 한국과 미국의 6자회담 수석대표들만 북경에 초대했다고 언급했다. 이 신문은 중국이 한 미 양국과 먼저 대화하려 할 수도 있는데, 중국은 6자회담 재개 조건에 관해 북한과 의견차가 있고, 이후 이 논의 결과에 따라 회담 과정에서 다른 당사국들과 접촉할 거라고 추측했다.

Right-of-center JoongAng Ilbo observed that the ongoing series of high-level contacts among countries involved in the Six-Party Talks are heightening expectations for a resumption of the Six-Party Talks, and that there is even speculation that the Six-Party Talks may resume in late March.
중도우파 중앙일보는 6자회담 당사국들 사이에 계속되는 고위급 접촉들이 6자회담 재개 가능성을 높여준다는 것과, 6자회담이 3월말에 재개될 거라는 추측마저 있다는 것에 관해 논평했다.

Moderate Hankook Ilbo, meanwhile, surmised that China may have won a concession from North Korea, which has demanded an end to sanctions and a peace treaty as preconditions to its return to the Six-Party Talks. Based on this, Hankook went on to say that China may present the ROK and the U.S. with a compromise proposal which calls for the issue of a peace treaty to be dealt with in parallel with denuclearization discussions, even though the lifting of sanctions is impossible.
온건파 한국일보는 동시에, 중국이 북한으로부터 양보를 얻어낼 수도 있다고 추측했는데, 중국은 북한의 6자회담 복귀 전제조건으로 제재 중단과 평화조약을 요구했다. 여기에 따라, 한국은 더 나아가 제재중단이 불가능할지라도, 중국은 한국과 미국에게 평화조약 문제를 비핵화논의와 함께 다룰 것을 요구하는 타협안을 제의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Yesterday's arrival in China of Kim Yong-il, director of the international department of North Korea's Workers' Party, captured the attention of the ROK media. According to media reports, Kim's visit is to reciprocate a visit his Chinese counterpart Wang Jiarui made to Pyongyang earlier this month, but there is speculation that the resumption of the Six-Party Talks would likely be on the agenda during his meetings with Chinese leaders. Most media reported that the North Korean official met with the Chinese President.
어제 김용일 북한 노동당 외무성 부상의 중국 도착이 한국 매체의 주의를 끌었다. 매체 보고에 따르면, 김의 방문은 그를 상대하는 중국측 담당 왕지아루이가 이달 초 평양을 방문했던 것의 보답이지만, 그가 중국 지도자들과 만나는 동안 협의사항으로 6자회담 재개가 들어갈 것 같지는 않다는 추측이 있다.

FEATURES 특집 기사


PARWAN GOVERNOR SALANGI: “WE WILL NOT FORGET THE ROK'S HELP DURING RECENT SNOW SLIDE”
(Chosun Ilbo, February 24, 2010, Page 8)
파르완 주지사 사란기 : “우리는 최근 눈사태에서 한국이 도와준 것을 잊지 않을 것이다.(2010. 2. 24 조선일보 8쪽)

By Correspondent Lee Ha-won from Bagram Air Base in Afghanistan
아프가니스탄 바그람 공군기지, 이하원 특파원

“Although the ROK's Provincial Reconstruction Team (PRT) team has not officially started its mission here, we are grateful for the immediate relief efforts provided by the team during the recent snow slide in Salang Valley. We believe that those relief efforts effectively launched the ROK's PRT activities,” said Basir Salangi, Governor of Parwan Province.
“한국 지역재건팀이 여기서 공식적으로 임무에 착수하진 않았지만, 우리는 최근의 사랑 계곡 눈사태에서 재건팀이 취해준 즉각적인 구호조치에 대해 감사해 마지 않는다. 우리는 그 구호조치들이 사실상 지역재건팀 활동의 시작이라고 믿는다,” 라고 바시르 사란기 파르완 주지사가 말했다.

As soon as the interview began at the provincial office, Governor Salangi repeatedly said, “Thank you.”
주청사에서 인터뷰가 시작되자 마자, 사란기 주지사는 거듭 “고맙다,” 고 말했다.

When a snow slide occurred at Salang Valley on February 6, claiming nearly 200 lives, the ROK Embassy in Afghanistan promptly asked the headquarters (of the PRT) to help out, and followed up with a delivery of relief items worth USD100,000. Then-ROK Ambassador to Afghanistan, Song Woong-yup, and Minister Counselor Park Young-kyu met directly with local residents at the provincial office to deliver rice, flour, and clothes to them. Governor Salangi stated, “We will not forget that the ROK came earlier than any other nation to help us recover from this disaster.”
2월 6일 사랑 계곡에서 일어난 눈사태로, 약 200명의 주민들이 목숨을 잃자, 아프가니스탄 주재 한국 대사관은 즉각 재건팀 본부에 도움을 요청하고, 뒤이어 미화 십만 달러 상당의 구호물자를 전달했다. 당시 주 아프가니스탄대사였던 송웅엽과 참사관 박영규는 주청사에서 주민들과 직접 만나 쌀, 밀가루, 옷을 전달했다. 사란기 주지사는 “우리는 한국이 이번 재난 피해 복구를 위해 그 어떤 나라들보다도 먼저 와 준 것을 잊지 않을 것이다,” 라고 말했다.

Excerpts from the interview are below.
다음은 인터뷰 발췌문이다.

¶Q. When the ROK's PRT is deployed to Parwan Province this coming July, what activities do you expect them to carry out?
올 7월 파르완 주에 한국 지역재건팀이 배치되는데, 그들에게 어떤 활동들을 기대했나?

SEOUL 00000297 003 OF 004

“I hope that they will work in such fields as education, health care, agriculture, and job creation. If the ROK provides assistance in these four fields, it will significantly help in the recovery of this region. In addition, children in this region desire to study in the ROK. If the ROK offers Afghan students with scholarships to study in the ROK, it will have a positive impact on the future of this nation.”
“나는 재건팀이 교육, 보건 활동, 농업, 일자리 창출 쪽으로 우리에게 도움을 줬으면 했다. 한국이 이 네 가지 분야를 지원해주면, 우리 지역의 복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또, 우리 지역 아이들이 한국에서 공부하고 싶어한다. 한국이 학생들에게 한국에서 공부할 수 있게 장학금을 제공해 주면, 우리 나라의 장래에 건설적인 영향을 줄 것이다.”

¶Q. What image does the ROK project in this region?
이 지역에서 한국은 어떤 인상으로 비춰지는가?

“The ROK is becoming a 'role model,' which we have to learn from. With the world as a witness, the ROK delivered necessary relief supplies, including clothes and food, to people in need. Many Parwan residents are well aware of the ROK's recent relief efforts.”
“한국은 우리가 배워야 할 '역할 모델'이 되고 있다. 세계가 목격한 것처럼, 한국은 어려운 사람들에게 옷과 식량을 비롯해, 필요한 구호 물자들을 전달했다. 파르완 주민들 다수가 최근 한국이 취한 구호조치들을 잘 알고 있다.”

¶Q. Some Koreans are negative about sending the PRT and troops for its protection to Afghanistan because of the tragic incident in 2007, in which two Koreans were killed by the Taliban.
한국인들 중에는 2007년에 한국인 두 명이 탈레반에게 살해된 비극적인 사건 때문에 아프가니스탄에 지역재건팀과 방위군을 파견하는 것에 대해 반대하는 사람들도 있다.

“As the Governor of Parwan, I say with confidence that Parwan is a very safe region in Afghanistan. All residents here do not like the Taliban. The place where the ROK's PRT will be located is very safe because it is near a residential area.”
“파르완 주지사로서 단언하건대, 파르완은 아프가니스탄에서 아주 안전한 지역이다. 이곳 주민들 모두 탈레반을 좋아하지 않는다. 한국의 지역재건팀이 있을 곳은 주거지역 근처에 있기 때문에 매우 안전하다.”

¶Q. What is the overall situation?
전체적인 상황은 어떤가?

“Although there are still some problems in some southern parts (of the country), we can say that things are much better than a year ago. It is clear that the situation is improving.”
”(아프가니스탄) 남부 지역 일부는 여전히 몇 가지 문제들을 안고 있지만, 작년보다는 상황이 훨씬 더 낫다고 말할 수 있다. 상황은 분명 호전되고 있다.”

(ROKG) CONSIDERS DISPATCHING HELICOPTER TO PROTECT ITS PRT; NEEDS TO PREPARE AGAINST POSSIBLE ROCKET ATTACKS
(Chosun Ilbo, February 24, 2010, Page 8)
(한국) 재건팀을 보호하기 위해 헬기 급파 고려; 로켓 공격 가능성에 대비해야.(2010. 2. 24 조선일보, 8쪽)

By Washington Correspondent Lee Ha-won
워싱턴 특파원 이하원

(We) rode in a Mine Resistant Ambush Protected (MRAP) vehicle out of Bagram Air Base at eight thirty a.m. on February 22, and went about 20km to the northwest. At the bottom of a snow-capped mountain, were some shabby buildings where the Afghan police was on guard. In Charikar, the capital of Parwan Province, the MRAP suddenly stopped in front of a building that was nestled in the hills. Sergeant Gilbert Nuno, who was in our company, jumped out of the vehicle. Soldiers from the 82nd Airborne Division got out of another MRAP to stand guard.
(우리는) 2월 22일 오전 8시 30분, 지뢰방호차량(이하 MRAP)을 타고 바그람 공군기지를 나서, 북서쪽으로 약 20km를 달렸다. 눈덮힌 산 밑에 아프간 경찰이 지키고 있는 허름한 건물들 몇 채가 있었다. 파르완의 주도(州都) 차리카르에서, MRAP는 언덕에 자리잡은 한 건물 앞에서 갑자기 멈췄다. 동승했던 길버트 누노 병장이 차 밖으로 뛰어내렸다. 다른 MRAP에서도 82공수사단의 병사들이 내려 경계를 섰다.

Lieutenant Christopher Eubank, who got out of the MRAP, Parwan Governor Basir Salangi, who wore a suit, and U.S. State Department representative Ethan Glick all shook hands with one another. Communicating with each other outside the provincial office, U.S.forces became more vigilant of their surroundings. They were gathering for a security meeting, which takes place every month. Participants included the (Afghan) police chief, UN representative, security forces chief and intelligence agency director. There was an air of great tension. In the meeting, the participants discussed issues ranging from regional stability following the Marjah offensive to avalanches (at Salang Pass.) The participants asked me, “When will the ROK's provincial reconstruction team (PRT) arrive?” There was a black out during the meeting, but the lights were up again after an hour and fifteen minutes. Governor Salangi raised his hands in a gesture indicating a sense of relief.
MRAP 에서 내린 크리스토퍼 유뱅크 중위, 양복 차림의 바시르 사란기 파르완 주지사, 미 국무성 대표 이튼 글릭 이 서로 악수를 나눴다. 주청사 밖에서 서로 대화하는 동안, 미군의 주변 경계는 더 강화됐다. 월례 안보회의 때문에 사람들이 계속 모여들고 있었다. 참석자 중엔 (아프간) 경찰청장, 유엔 대표, 경비대장, 정보국장도 포함돼 있었다. 주변엔 심한 긴장감이 감돌고 있었다.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마르자 공세 이후 지역 안정에서부터 (사랑 고개의) 눈사태에 이르는 문제들을 논의했다. 참석자들이 내게, “한국의 지역재건팀은 언제 도착하나?” 라고 물었다. 회의 도중 정전이 있었지만, 1시간 15분 후 불이 다시 들어왔다. 사란기 주지사는 안심을 나타내며 손을 들었다.

Charikar, with a population of 800,000, is more like a town than a city. It is hard to find a building with more than two stories. Small shops are clustered together. It took just five minutes for us to get out of the downtown area on the armored vehicle. Residents live in mud huts which were set up near a stream.
인구 80만의 차리카르는 시 보단 읍에 더 가깝다. 2층이 넘는 건물은 찾기 어렵다. 작은 가게들이 다닥다닥 붙어있다. 장갑차량을 타고 중심가를 벗어나는 데 5분 밖에 걸리지 않았다. 주민들은 개울 근처에 지은 흙집에서 산다.

Parwan is predominantly inhabited by ethnic Tajiks who are hostile toward the Pashtun tribes, which comprise the majority of the Taliban. Parwan's language is Dari, not Pashtun. A Parwan official

SEOUL 00000297 004 OF 004

said, “The southern part of Afghanistan, where the Taliban mostly operates, is different from this area in culture and thinking. We abhor the Taliban.”
파르완의 주민 대다수는 소수민족인 타지크 족으로 탈레반의 과반수를 이루는 파시툰 족에게 적대적이다. 파르완의 언어는 파시툰 어가 아니라 다리 어다. 파르완의 관리는 “아프가니스탄 남부는 거의 탈레반이 장악했는데, 거긴 문화와 생각이 우리 지역과 다르다. 우리는 탈레반이 질색이다,” 라고 말했다.

The ROK's 500 PRT personnel, including civilians and protective forces, will stay in a region 6km to the east of Charikar. There is a road nearby leading to Uzbekistan in the north. Power lines are seen at the front and a stream runs along the road. The ROKG visited this region with U.S. forces last month and marked off the site using a piece of chalk.
민간인과 방위군 포함, 500명의 지역재건팀원들은 차리카르 동쪽 6km 떨어진 지역에 머물 것이다. 근처에 북쪽으로 우즈베키스탄까지 이어지는 도로가 있다. 앞에는 송전선들이 보이고 도로를 따라 개울이 흐르고 있다. 정부는 지난 달 미군과 함께 이 지역을 방문해 분필로 부지를 구획했다.

The site where the ROK's PRT will be stationed is located near residential houses, with a mountain in the back and a road at the front. An official from Bagram Air Base said it will be easy to guard this area. Also, in case of an emergency, a helicopter could be immediately dispatched from Bagram Air Base to provide support. Local residents have a favorable opinion of the ROK. The ROKG is considering dispatching a UH-60 helicopter to protect the ROK's PRT personnel and purchasing or renting an MRAP vehicle. ROK forces, heavily armed with the most advanced mortars, are expected to be deployed to protect (Bagram Air) Base.
지역재건팀이 머물게 될 부지는 주택들 근처에 위치해 있고, 뒤에는 산이, 앞에는 도로가 나 있다. 바그람 공군기지에서 온 한 관리는 이 구역을 지키기 쉬울 거라고 했다. 또한, 비상시에는 바그람 공군기지에서 헬기를 급파해 지원할 수 있다고 했다. 지역 여론은 한국에 우호적이다. 정부는 지역재건팀원들을 보호하기 위해 UH-60 헬기를 급파하는 것과 지뢰방호차량을 구입 또는 대여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 최신 박격포로 중무장한 국군은 (바그람 공군) 기지를 지키기 위해 배치될 것으로 예상된다.

However, the ROKG needs to come up with ways to protect ROK troops from a possible rocket attack by Taliban forces who may sneak into this area. In addition, the ROKG should prepare for the possibility that the Taliban may detonate an improvised explosive device (IED) by the side of the road that the ROK's PRT personnel will frequently take. An official from Bagram Air Base said, “Under current circumstances, the area where the ROK's PRT will be deployed is considered relatively safe. But the ROK should thoroughly prepare against any emergency situation.”
하지만, 정부는 이 구역으로 침입할지도 모를 탈레반 군의 로켓 공격 가능성으로부터 국군을 보호할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또, 재건팀원들이 자주 이용할 도롯가에서 탈레반이 급조폭발물(IED)을 터트릴 가능성에도 대비해야 한다. 바그람 공군 기지에서 온 관리는 “현 상황에서, 한국 지역재건팀이 배치될 곳은 상대적으로 안전할거라 여겨진다. 그러나 한국은 어떤 긴급 상황에 대해서도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 고 말했다.

TOKOLA 토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