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동남아시아에서 ‘글로벌 코리아’ 출범

문서번호 생성일 분류 출처 태그
09SEOUL1865 2009-11-25 08:30 기밀 주한미국대사관

,
,
,
,
,
,
,
,

기 밀 SECTION 01 OF 02 SEOUL 001865
국방부망 배포1)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11/25/2029
태그: PREL2), PINR3), ECIN4), ASEAN5), KS6), VM7), CB8), TH9), XC10)
제 목: 동남아시아에서 ‘글로벌 코리아’ 출범
참조하는 전문: 09SEOUL2016
분류자: 정치 공사 참사관 제임스 엘 웨이먼11). 근거 1.4 (b/d).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3/05/03 09:06

요점 및 논평

1. (기밀) 요점: 이명박 대통령의 “글로벌 코리아” 비전은 2009년 동남아시아에서 그 모습을 확연히 보여주었다. 신아시아 구상은 글로벌 코리아의 일부분이며, 한국이 개방도상국과 선진국 사이의 “가교 역할”을 보여 줄 수 있다는 생각에 근거한다. 新아시아 외교 구상의 성공 관건에는 한국의 상당한 공적개발원조 증대에 있다. 공적개발원조의 많은 부분은 동남아시아 국가 그 중에서도 베트남에 배정되어 있다. 논평: 우리는 新아시아 외교 구상의 일부로 버마의 인권문제를 포함하라고 한국정부에 계속 촉구할 예정이다. 요점 및 논평 끝.

동남아시아에서 “글로벌 코리아” 출범

2. (기밀) 지난 해 동안에 이명박 대통령의 “글로벌 코리아” 비전은 동남아시아에서 그 모습을 확연히 보여주었다. 이 대통령은 인도네시아와 호주에서 가진 3월 정상회담의 앞두고 新아시아 경제 구상을 발표하였고, 6월에는 한·동남아 국가 연합과의 정상회담을 개최하였다. 그리고 10월에는 태국에서 개최될 동남아 국가 연합 정상회담으로 가는 도중에 베트남과 캄보디아에서 정상회담을 개최하였다. 한국은 일본과 중국과의 관계를 최우선시 하지만,―외교통상부 당국자는 한국의 “앞마당”이라고 표현―新아시아 외교 구상은 동일한 당국자가 명명한 “뒷마당”에 더 많은 관심을 쏟는 데 그 목적이 있다고 한다.

신흥 경제국의 “가교”역할

3. (기밀) 외교통상부 동남아시아과 과장 대리 이상렬에 의하면, 新아시아 경제 구상의 핵심에는 한국이 개발도상국과 선진국 사이에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전재가 깔려있다. 그는 한국이 “신흥 강국”으로 부상함에 따라 동남아시아 국가 개발과 기술적인 원조에서 독보적인 자격을 갖추고 있다며, 그 이유는 한국이 규모있고, 확고부동한 선진국가들 보다는 “그들 국가와 닮아 있기”때문이라고 단언하였다. 비슷한 규모의 국가들에 한국의 정치 경제적 성공을 모방하도록 돕는 일은 다자 외교에 더 큰 역할을 모색하는 한국정부에게는 상대적인 이점이라고 이상렬은 제시하였다.

4. (기밀) 新아시아 경제 구상의 중심에는 한국의 상당한 규모의 공적개발원조에 있다. 한국국제협력단에 의하면, 한국정부는 2012년까지 자체 공적개발원조를 두 배로 늘리고, 국내 총생산의 비율을 적용하는 시기인 2015년까지는 3배로 늘릴 계획이다; 한국의 가장 최근 2009년 공적개발원조 지출은 미화 8억 6,200만 달러로 전망되었다. 외교통상부 이상렬은 동남아시아 국가는 한국의 확대되는 공적개발원조의 상당 부분을 계속 수령할 거라고 강조하였다.

베트남: 한국정부의 활약 무대

5. (기밀) 최대 수혜 국가 중 하나는 베트남으로, 현재 (이라크 다음으로) 두 번째로 큰 공적개발원조 수령국가이다. 베테랑 한국통이며, 유창한 한국어 구사자인 베트남 팜 티엔 반 대사는 베트남이 북한정부와 친선 관계를 유지하는 가운데, 베트남 정부의 지침은 무역, 대민교류, 정치적, 그리고 국방 부문의 유대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新아시아 경제 구상을 활용하라는 내용이었다고 우리에게 말하였다. 외교통상부 대화 상대역이 펼친 논지를 재방송하길, 2008년 8월 한국과의 양자 관계를 “포괄적” 파트너쉽에서 “전략적” 파트너쉽으로 격상하기로 처음에 제안한 쪽은 베트남 정부였다고 팜 대사는 지적하였다. 10월 이명박의 베트남 방문의 주된 성과물 중에 하나인 양국관계의 격상은 양쪽 당사국이 경제, 정치, 그리고 군사 현안에 대해 정규적인 고위급 회담을 개최하고, 외교부 차관과 고위급 국방 당국자 간에 교류를 정례화한다는 의미이다.

6. (기밀) 외교통상부 이상렬은 이 대통령의 방문 전날에 소규모 북한 탈북자의 신속한 처리는 베트남 정부가 한국정부와의 관계 개선에 부여한 비중이 증대되고 있음을 나타내는 또 다른 중요한 신호라고 말하였다. 베트남 정부는 말 그대로 이 대통령이 도착하기 몇 분 전에 9월 하노이 덴마크 대사관에 잠입한 9명의 탈북자의 한국행을 용의주도하게 허가하였다. 그런 제스처는 불과 수년 전만 하더라고 “생각할 수 없던”일이라며, 예전 같으면 북한과의 관계 훼손과 관련해 더 많은 걱정을 했었을 거라고 이 과장은 강조하였다.
SEOUL 00001865 002 OF 002

태국의 견해: 새로울 게 없다

7. (기밀) 주한 태국 대사관 니아나폰 삽슨둔 정치 참사관은 동남아 국가 연합 소속 국가들은 한국과의 경제 협력 확대와 긴밀한 유대관계를 분명히 갈망하고 있음을 인정하는 가운데, 이명박 대통령의 구상의 중요성에 대해 의미를 축소하였다. 그는 한국이 동남아 국가 연합 회원국과의 유대관계를 강화하고 있는 일본과 중국 따라잡으려는 시도로 보인다고 말하였다. 그는 新아시아 경제 구상은 한국정부가 자체 성공담에 기초해 원조를 제공할 수 있다고 믿고 있는 베트남과 캄보디아와 같은 신흥 경제국에 상대적으로 협소하게 초점이 맞춰진 거라고 덧붙였다. 태국은 한참 개발 추세에 있기 때문에, 新아시아 경제 구상은 태국 정부에게는 그 중요도에서 한 참 밑돈다고 삼슨둔은 말하였다.

개인적인 손길

8. (기밀) 팜 대사가 펼친 논지를 재방송하길, 외교통상부 이상렬은 이명박의 현대건설 시절 캄보디아와 베트남 최고 지도자와의 개인적 친분 덕택에 이명박 대통령의 성공적인 동남아 순방이 가능했다고 했다. 예를 들면, 정치에 입문하기 전에, 이명박은 캄보디아 훈 센 총리 경제 참모 역을 담당했다고 이상렬 과장은 지적하였다. 훈 센 총리는 사적인 앙코르 와트 관광을 추가로 한국 대통령에게 제공하는 등 이명박과의 관계를 과시하였다. 유사하게 팜 베트남 대사는 이명박이 찌엣 주석과 강한 사적 유대관계가 있음이 이명박의 방문 기간 중 만찬 행사에서 드러났다고 했다. 팜 대사에 의하면, 양국 대통령이 위스키 열 잔을 들이키며, 서로 “형제”라고 불렀다고 한다.
스티븐스
프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바깥 고리

원본 및 내려받기

09SEOUL1865.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CTION 01 OF 02 SEOUL 001865 
 
SIPDIS 
 
E.O. 12958: DECL: 11/25/2029 
TAGS: PREL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PINR [Intelligence], ECIN [Economic Integration and Cooperation], ASEAN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 KS [Korea (South)], VM [Vietnam], CB [Cambodia], TH [Thailand], XC [Southeast Asia] 
SUBJECT: "GLOBAL KOREA" TAKES OFF IN SOUTHEAST ASIA 
 
Classified By: POL M/C James L. Wayman.  Reasons 1.4 (b/d). 
 
Summary and Comment 
------------------- 
 
¶1. (C) Summary:  President Lee Myung-bak's vision of a 
"Global Korea" has been on prominent display in Southeast 
Asia during 2009.  A key part of that vision is the New Asia 
Initiative, premised on the idea that Korea can play a 
"bridging role" between the developed and developing world. 
Central to the NAI's success is a significant increase in ROK 
ODA, a large share of which is earmarked for Southeast Asian 
nations -- and Vietnam foremost among them.  Comment:  We 
will continue to urge the ROKG to include engaging Burma on 
human rights as part of the NAI.  End summary and comment. 
 
"Global Korea" Begins in Southeast Asia 
--------------------------------------- 
 
¶2. (C) During the past year, President Lee Myung-bak's vision 
of a "Global Korea" has been on prominent display in 
Southeast Asia.  Lee announced his New Asia Initiative (NAI) 
as a prelude to March summits in Indonesia and Australia, 
hosted the ROK-ASEAN Summit in June, and in October held 
summits in Vietnam and Cambodia en route to the ASEAN Summit 
in Thailand.  While the ROK has always given high priority to 
relations with Japan and China -- what one MOFAT official 
described as the ROK's "front yard" -- the New Asia 
Initiative aims to devote more attention to what the same 
official termed Korea's "back yard." 
 
"Bridging" Role for Emerging Economies 
-------------------------------------- 
 
¶3. (C) At the core of the NAI is the premise that the ROK can 
play a "bridging role" between the developed and developing 
world, according to Lee Sang-ryol, Deputy Director of MOFAT's 
Southeast Asia Division.  He asserted that as an emerging 
"middle power," the ROK is uniquely qualified to provide 
technical assistance to developing Southeast Asian countries 
because the ROK is "more like them" than larger, more 
established, developed countries.  Assisting countries of 
similar scale in replicating the ROK's economic and political 
success is perhaps Seoul's greatest comparative advantage as 
it seeks to play a larger role in global affairs, Lee 
suggested. 
 
¶4. (C) Also central to the NAI is a large amount of ROK 
Overseas Development Assistance (ODA).  According to the 
Korea International Cooperation Agency, Seoul plans to double 
its ODA budget by 2012 and triple it by 2015 when measured as 
a percentage of GDP; final ROK 2009 ODA spending is projected 
to be 862 million USD.  MOFAT's Lee Sang-ryol stressed that 
Southeast Asian nations would continue to receive a large 
share of the ROK's growing ODA budget. 
 
Vietnam:  Seoul is Where the Action Is 
-------------------------------------- 
 
¶5.  (C) One of the countries that stands to benefit the most 
is Vietnam, currently the ROK's second largest recipient of 
ODA (behind only Iraq).  Vietnamese Ambassador Pham Tien Van, 
a veteran Korea hand and fluent Korean speaker, told us that 
while Vietnam maintains cordial relations with Pyongyang, his 
guidance from Hanoi is to use the NAI to strengthen trade, 
people-to-people, political, and defense ties with the ROK. 
Echoing a point made to us by MOFAT interlocutors, Ambassador 
Pham noted it was Hanoi that had first proposed upgrading 
bilateral relations, in August of 2008, from "comprehensive" 
to a "strategic" partnership.  The upgrade, one of the main 
deliverables from Lee Myung-bak's October visit, means the 
two sides will hold routine, senior-level dialogue on 
economic, political, and military issues, and regularize 
exchanges between vice foreign ministers and senior defense 
officials. 
 
¶6. (C) MOFAT's Lee Sang-ryol said that the expeditious 
handling of a small group of North Korean refugees on the eve 
of President Lee's visit was another strong indicator of the 
increasing importance Hanoi attached to improved ties with 
Seoul.  The Vietnamese government had discreetly allowed nine 
North Korean refugees, who in September had entered the 
Danish Embassy in Hanoi, to depart for the ROK literally 
minutes before President Lee's arrival.  Such a gesture would 
have been  "unthinkable" just a few years ago, Director Lee 
emphasized, as Hanoi would have been much more concerned 
 
SEOUL 00001865  002 OF 002 
 
 
about damaging its relations with Pyongyang. 
 
The Thai View:  Not So New 
-------------------------- 
 
¶7.  (C) Thai Embassy Political Officer Nattaphon Sapsinthoon, 
while acknowledging that ASEAN nations were clearly eager for 
closer ties and increased economic cooperation with the ROK, 
downplayed the significance of President Lee's initiative. 
He observed that the ROK appeared to be trying to play 
catch-up with Japan and China, each of which is strengthening 
ties with ASEAN members.  He added that the NAI had a 
relatively narrow focus on newly emerging economies like 
Vietnam and Cambodia where the ROKG believes it can offer 
assistance based on its own successful experience.  Because 
Thailand was further along the developmental curve, 
Sapsinthoon said, the NAI would have far less significance 
for Bangkok. 
 
The Personal Touch 
------------------ 
 
¶8.  (C) Echoing a point made by Ambassador Pham, MOFAT's Lee 
Sang-ryol attributed the success of President Lee's visits to 
Cambodia and Vietnam to MB's Hyundai-era personal 
relationships with top Cambodian and Vietnamese leaders.  For 
example, Director Lee noted that, before entering politics, 
MB served as an economic adviser to Cambodian Prime Minister 
Hun Sen.  The PM highlighted his relationship with MB by 
giving the ROK president an extended personal tour of Angkor 
Wat.  Similarly, Vietnamese Ambassador Pham related that MB 
has a strong personal bond with President Triet that was on 
display at a banquet during MB's visit.  According to Pham, 
the two presidents drank 10 shots of whiskey, referring to 
each other as "brothers." 
STEPHENS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3)
[Intelligence]
4)
[Economic Integration and Cooperation]
5)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
6)
[Korea (South)]
7)
[Vietnam]
8)
[Cambodia]
9)
[Thailand]
10)
[Southeast Asia]
11)
POL M/C James L. Way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