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싱 하이밍 북한 주재 중국 부대사, 북한 관련 상황 언급

문서번호 생성일 분류 출처 태그
09SEOUL1556 2009-09-28 09:04 기밀 주한미국대사관

기 밀 SEOUL 001556
국방부망 배포1)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09/28/2019
태그: PREL2), PGOV3), MNUC4), SOCI5), ECON6), KN7), KS8)
제 목: 싱 하이밍 북한 주재 중국 부대사, 북한 관련 상황 언급
참조: SEOUL 1421
참조하는 전문: 09SEOUL1612
분류자: 정치 공사 참사관 제임스 웨이만9). 근거 1.4 (b/d).
번역자: PoirotKr(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3/06/11 15:32

요점

1. (기밀) 요점: 중국의 가장 경험 많은 북한 관측통 중의 한 명인 싱하이밍 중국 대사관 부대사는 중국은 미국이 신속하고, 긍정적인 북미 양자 대화 결정을 희망하고 있다고 토콜라 부대사에게 말하였다. 북한에서 북미회담을 개최하는 장점은 북한 대화 상대역이 김정일로부터 신속한 지침을 받을 수 있는 점이라고 그는 말하였다. 싱하이밍에 의하면 유엔안보리결의안 1874호 집행은 북한을 6자 회담으로 복귀하게 할 열쇠가 될 것이다. 싱하이밍은 비공개 시장에 대한 최근 북한 공안의 단속에 대해 큰 의미를 두지 않았다. 요약 끝

중국의 베테랑 북한 관측통

2. (기밀) 11월 24일 토콜라 공관차석과 함께한 상견례 오찬 석상에서, 싱하이밍 중국 공관차석은 중국은 미국이 북미 양자 대화에 대해 조만간에 긍정적인 결정을 내리길 희망한다고 말하였다. 그런 대화는 베이징, 평양, 워싱턴, 제네바 혹은 심지어 서울에서 열릴 수 있다고 그는 말하였다. “주안점”은 “북한과 대화하는 것”이라고 그는 강조하였다. 평양 북미 회담의 장점은 북한 대화 상대역이 김정일의 지시를 쉽게 받을 수 있다는 점이다. 싱하이밍은 만일 평양에서 북미 회담이 열리면, 심지어 김정일과의 회동도 가능할 거로 추정하였다.

말 안 듣는 노새 움직이기

3. (기밀) 싱하이밍 공관차석은 북한에서 교육을 받았고, 중국 외무성 북한 관측통의 관장이라고 여겨진다. 그는 북한 정부를 6자 회담으로 복귀하도록 하는 게 싶지 않을 거라고 강조하였다. 북미 대화가 성사되더라도 북한 사람은 두 가지 전형적인 슬로건의 지침에 따를 것이다. “적에게 항복하느니 죽는 게 낫다.” 그리고 “북한의 이익이 제일의 관심사이다.”

4. (기밀) 유엔 안보리에서의 중미 협력을 반기면서, 싱하이밍은 유엔안보리 1874호를 잘 조율해 집행하는 게 북한을 6자 회담으로 복귀하도록 하는 열쇠가 될 거라고 주장하였다. 싱하이밍은 북한을 말 안 듣는 노새에 비유하며, 북미 양자 대화로 “앞에서 끄는” 가운데 “뒤에서 밀기 위해서” 안보리 결의안 1874호가 필요하다고 싱하이밍은 말하였다. 북한이 결국에 협상 테이블로 복귀할 거로 예견하며, 북한의 핵무기 보유는 허용될 수 없다고 싱하이밍은 강조하였다.

북한 내부 사정: 시장 폐쇄는 쇼

5. (기밀) 최근 북한 내부 상황을 검토하던 싱하이밍은 평양 인근 주요 비공식 시장에 대한 공안의 단속에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다. 싱하이밍은 그런 시장이 이제 북한 사회 일상사가 되었고, 주기적인 단속의 대상이 된다고 말하였다. 전형적인 도시 지역을 보면 “10개의 시장 중에 5개는 잠깐 폐쇄될 수 있지만, 여전히 시장 5곳은 가동되도록 남겨져 있다.”싱하이밍은 시장 폐쇄가 대중 사이에 일부 악감정을 만든다는 점은 의심의 여지가 없지만, 탈북자 사회에서 우리가 청취한 내용과는 정반대로(참조 전문), 김정일과 공안이 “완전한 통제”를 유지하기 때문에 “인민들이 화가 났다고 해도 별문제 될 게 없다”고 싱하이밍은 말하였다.
스티븐스
포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원본 내려받기

09seoul1556.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1556 
 
SIPDIS 
 
E.O. 12958: DECL: 09/28/2019 
TAGS: PREL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PGOV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MNUC [Military Nuclear Applications], SOCI [Social Conditions], ECON [Economic Conditions], KN [Korea (North)], KS [Korea (South)] 
SUBJECT: CHINESE DCM ON DPRK DEVELOPMENTS 
 
REF: SEOUL 1421 
 
Classified By: POL M/C James L. Wayman.  Reasons 1.4 (b/d). 
 
Summary 
------- 
 
¶1.  (C) Summary:  Chinese Embassy DCM Xing Haiming, one of 
the PRC's most experienced DPRK-watchers, told DCM Tokola 
that the PRC hoped for a quick, positive decision by 
Washington on bilateral talks with Pyongyang.  An upside to 
holding discussions in North Korea, he said, was that the 
DPRK interlocutor could get guidance quickly from Kim 
Jong-il.  According to Xing, enforcement of UNSCR 1874 would 
be key to getting the North back to the Six Party Talks. 
Xing downplayed the significance of a recent DPRK security 
force crackdown on unofficial markets.  End summary. 
 
Veteran PRC North Korea-Watcher 
------------------------------- 
 
¶2. (C) During a September 24 introductory lunch for DCM 
Tokola, PRC DCM Xing Haiming said China hoped the United 
States would make a positive decision soon about bilateral 
discussions with North Korea.  Such talks, he said, could 
happen in Beijing, Pyongyang, Washington, Geneva or even 
Seoul; the "main thing," he emphasized, was to "talk to the 
North Koreans."  The advantage of having discussions in 
Pyongyang, Xing noted, was that the DPRK interlocutor could 
easily get instructions from Kim Jong-il.  Xing speculated 
that it might even be possible to meet with Kim Jong-il if 
the discussions were held in Pyongyang. 
 
Trying to Move a Mule 
--------------------- 
 
¶3. (C) DCM Xing, who was educated in North Korea and is 
considered the dean of the PRC Foreign Ministry's 
DPRK-watchers, emphasized that getting Pyongyang back to the 
Six Party Talks (6PT) would not be easy.  In any bilateral 
interaction with the United States, the North Koreans, he 
cautioned, would be guided by two common DPRK slogans: 
"better to die than surrender to the enemy" and "the benefit 
to us is the number one concern." 
 
¶4. (C) Hailing Sino-American cooperation in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Xing asserted that well-coordinated 
enforcement of UNSCR 1874 would be the key to getting the 
North back to the 6PT.  Likening North Korea to a mule, Xing 
said 1874 was needed to "push them from the rear" while 
bilateral talks with the United States would serve to "pull 
them from the front."  In the end, he predicted, the DPRK 
would return to the bargaining table; North Korea could not 
be allowed to retain possession of nuclear weapons, Xing 
stressed. 
 
Inside DPRK:  Market Closures For Show 
-------------------------------------- 
 
¶5. (C) Reviewing recent developments inside the DPRK, Xing 
downplayed the significance of the recent security force 
destruction of a major unofficial market near Pyongyang. 
Xing said such markets were now a fixture of daily life in 
North Korean society and were subject to periodic shakedowns. 
 In a typical urban area, he said, "out of ten markets, five 
may get shut down for a while.  But that still leaves five 
operating."  Xing acknowledged that the market closings no 
doubt created some ill will among the populace, but, in 
contrast to what we have heard from the North Korean refugee 
community (reftel), Xing said "it doesn't really matter if 
ordinary people are upset because Kim Jong-il and the 
security forces" remain in "absolute control." 
STEPHENS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3)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4)
[Military Nuclear Applications]
5)
[Social Conditions]
6)
[Economic Conditions]
7)
[Korea (North)]
8)
[Korea (South)]
9)
POL M/C James L. Way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