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해성-2 순항미사일 시험 비행 취소

 

참조문서번호 생성일 비밀 등급 출처 태그
07SEOUL3554 2007-12-17 07:26 비밀 주한 미국 대사관
  • 비 밀 서울 003554
  • 국방부망 배포
  • 국방부망 배포
  • 행정명령12958: 비밀해제: 12/17/2017
  • 태그: KS MARR PARM PREL
  • 제 목: 한국 해성-2 순항미사일 시험 비행 취소
  • 참조: 가. SEOUL 3449나. SEOUL 3513
  • 분류자: 정치 공사 참사관 조셉 윤. 근거 1.4 (b,d).
  •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4/01/07 00:19

(비밀) 12월 17일 외교통상부 한미안보협력과 이홍엽은 해성-2 순항미사일 두 번째 비행 시험은 (원래 12월 18일 예정되었다가, 참조 전문에 보고된 바대로 12월 26일로 변경되었었다.) 취소되었다고 대사관에 통지를 제공하였다. 이홍엽은 안흥종합시험장이 12월 7일 남한 서해안 기름 유출로 인해 아직도 상당히 오염되어 있어 시험 비행을 위해 필요한 준비를 방해하고 있다고 말하였다. 이홍엽은 한국정부가 시험 비행 시행은 2008년 연초 즈음에 할 계획이며, 날짜가 결정될 때 미 대사관에 알리겠다고 말하였다.
버시바우

저작권자ⓒ 위키리크스 한국(공유 허용)-무단복제, 전재 금지

순항미사일과 탄도미사일의 차이, 새 한미 미사일 지침과의 상관 관계

“새 한미 미사일 지침에 따르면 한국은 사거리 3백㎞ 이상, 탄두 중량 5백㎏ 이상의 미사일을 개발할 수 없도록 돼 있습니다”— 시크릿 오브 코리아 블로그 발췌 →이 정보는 잘못된 정보다. 상기된 두 가지 제한 내용은 탄도미사일에 해당한다. 순항미사일에는 탄두 중량 제한만 있지, 사거리 제한이 없다. 그렇다면 탄두 중량 제한에 따른 파괴력이나 성능에 문제는 발생하지 않나? 이 질문에 답변하고 있는 사이트를 링크한다. 2001년 1월 17일, 미국은 ‘이중족쇄’ 채웠다.한호석 (주의: 필자는 ‘한호석’씨의 동 칼럼 내용에 한 가지 의문스러운 내용을 파악했지만, 전반적으로 참고할만한 내용이 있다고 생각되어 링크를 연동합니다.)

그 밖의 중요한 질문

  1. 미국이 탄두 중량을 제한한 이유가 무얼까?
  2. 킬 체인과 현무-3시리즈와의 상관 관계는?
  3. 한미 미사일 지침의 역사와 경과는?

원본 내려받기

07SEOUL3554.rtf
S E C R E T SEOUL 003554 
 
SIPDIS 
 
SIPDIS 
 
E.O. 12958: DECL: 12/17/2017 
TAGS: KS MARR PARM PREL
SUBJECT: ROK UAV HAESONG-II TEST FLIGHT CANCELED 
 
REF: A. SEOUL 3449 
 
     ¶B. SEOUL 3513 
 
Classified By: POL M/C Joseph Y. Yun, Reasons 1.4 (b,d). 
 
(S) On December 17, Lee Hong-yup of the ROK-U.S. Security 
Cooperation Division of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Trade notified the Embassy that the second flight test of the 
Haesong-II UAV (originally scheduled for December 18, then 
rescheduled for December 26 as reported reftels), has been 
canceled.  Lee said that the Anheung missile testing grounds 
were still significantly contaminated by the December 7 oil 
spill off the western coast of South Korea, preventing the 
necessary preparations for the test flight.  Lee said that 
the ROKG plans to conduct the test flight sometime in early 
2008 and would inform the Embassy of the date when decided. 
VERSHB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