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언론인의 북한 방문기, 시장에 대한 수치심

문서번호 생성일 분류 출처 태그
07SEOUL2017 2007-07-06 05:08 기밀 주한미국대사관
  • 기밀 SEOUL 002017
  • 국방부망 배포1)
  • 국방부망 배포
  •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06/12/2017
  • 태그: ECON2), KN3), KS4)
  • 제 목: 한국 언론인의 북한 방문기: 시장에 대한 수치심
  • 분류자: 정치 공사 참사관 조셉 윤5). 근거 1.4 (b/d)
  •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3/09/04 12:14

요점

1. (기밀) 20년간 북한에 관해서 보도했던 전 중앙일보 기자가 6월 말에 처음으로 기회를 얻어 평양 이외에도 북한의 다른 곳도 방문하게 되었다. 그는 양복점과 안마 시술소, 그리고 그가 묶었던 호텔에서 중국 카지노 등 자본주의가 싹트고 있음을 목도하였다. 그러나 아마도 북한 노동당의 간부일 그의 북한 가이드는 자유 시장의 등장에 대해 수치심을 표명하였다. 요점 끝.

식량 배급제 제도에 대한 향수

2. (기밀) 오랫동안 그의 기사 덕에 방북 블랙리스트에 오랫동안 올랐던 한 전직 중앙일보 언론인은 (2000년 6.15 남북 정상회담 15주년 기념하는 정신에 따라) 서울의 친북 민간단체가 꾸린 평양과 백두산을 목적지로 한 친선 참관단에 합류할 수 있었다. 100명의 남한인 참관단은 3일간의 여행을 위해 각각 250만 원의(미화 2,300달러) 돈을 썼다.6) 전직 중앙일보 기자는 소규모 평양 공항에 도착하자 14개의 북한 항공기를 볼 수 있었다고 말하였다: 절반은 프로펠러 추진 비행기였고 절반은 제트기였으며; 3대 혹은 4대는 운행을 중단한 것처럼 보였다.

3. (기밀) 북한의 시장 경제 등장에 대한 보도가 전문 분야인 전직 중앙일보 기자는 이번 여행의 반관제 특성과 대규모 인파의 성격상 북한 노동당의 간부로 추정되는 그의 가이드와 관계를 트는 데 열중하였고, 놀랍게도 그들의 답변은 그를 놀라게 했다. 그들은 북한이 핵무기를 개발해서 북한의 안전을 담보하게 된 사실에 대해 자부심을 표명하며 말문을 열었고, 이제는 관심을 경제 개발에 집중할 수 있다고 했다고 전직 중앙일보 기자는 말하였다. 그러나 경제 개발이―예로 평양의 각 군이나 여타 전국적으로 농산물 시장과 같은―더 확대된 자유 시장의 출연을 의미하는지 확인을 요청하자, 그의 가이드는 불편한 모습이었으며, 시장은 올바른 종류의 발전이 아니며, 북한의 어려운 여건 때문에 임시로 필요할 뿐이라고 말하였다. 해당 가이드는 북한이 식량 배급제를 통해 적절한 식량을 구했고, 여타 식량이나 상품을 저렴하게 살 수 있었던 1970년대나 1980년대 시절로 돌아가야만 한다고 주장하였다. 식량 배급제가 아직도 작동하는지 그가 묻자? 작동 한다. 신뢰성은 떨어지고, 장래에는 의지할 수는 없겠지만, 일부 지역서는 작동된다고 가이드는 답변하였다. 그들은 모든 정치적인 질문을 피해 갔다.

4. (기밀) 그들이 방문한 한 박물관에서 방문객들에게 그림 한 점을 보여줬는데, (일본으로부터 독립하기 위해 투쟁한 1919년 3.1일 운동 기념하는) 기념 가두행진에 선봉에선 당시 7세의 김정일이라고 일컬어지는 그림이였다. 중앙일보 전 직원이 김정일이 그렇게 어린 나이에 가두행진을 주도했다는 게 정말 사실인지를 묻자, 가이드는 그를 쏘아보며, 그가 한국 중앙정보부7) 소속인지를 물었다.

호텔 생활의 자취

5. (기밀) 전직 중앙일보 기자는 평양 소재 시장을 자유롭게 방문하지는 못했지만, 양각도 국제 호텔 인근에서 자본주의의 조짐을 목도하였다. 그는 양각도 호텔의 1,001개 객실에 단 300개 객실에만 손님이 투숙해 있는데 (그중 한국 방문단이 100개) 어떻게 호텔 총지배인이란 자리를 보전할 수 있는지 총지배인에게 물었다. 총지배인은 그것은 정부의 문제라고 대답하였다. 호텔 지하에서는 미화 35달러 현금의 돈을 받고 마사지를 제공하였다. 전직 중앙일보와 다른 몇몇은 마사지를 받았지만, 이들 중 한 사람이 다음날 “뭔가를 더” 요청하자, 미화 100달러가 드는 매춘부와의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다른 방으로 데려갔다. 호텔의 양복점은 미화 100달러에 맞춤복을 제공한다. 그러나 참관단 대부분이 주문하려고 하자, 양복점 직원들은 단 양복 20벌을 상당의 재료 밖에는 없다고 말하였다. 그래도 대기 명단에 올라 가까스로 양복을 맞추려고 했던 많은 이들은 역시 나중에 양복점에 와서는 추가로 현금을 제공했다. 분명히 수익성이 좋은 틈새시장임이 분명한데 왜 양복점에 더 많은 원단을 구비하지 않느냐? 고 전직 중앙일보 기자가 양복점 주인에게 묻자, 더 많은 재료를 구할 수 없다는 모호한 말이 답변으로 돌아왔다. 그 밖의 양각도 호텔 내부에서 전직 중앙일보 기자는 10개 정도의 슬롯머신과 8개의 카드 및 블랙잭 테이블을 발견할 수 있었다. 그가 카지노 광경을 둘러보면서 전부 중국인으로 보이는 남성들이 칩과 슬롯머신 동전을 구하기 위해 두꺼운 미화 100달러 지폐 뭉치를 호주머니에서 꺼내는 모습을 보았다.

6. (기밀) 전 중앙일보 기자는 김일성대학 내부 박물관에서 미국의 휘장이 없는 6미터 높이의 우주선과 미사일 발사대 모형을 보고 역시 놀랐다; 그 모형은 우주여행에 대한 북한의 염원을 상징한다고 일컬어지고 있다. 김일성 대학에서 참관단은 항생제 캡슐을 생산하는 기계의 시연을 보았다. 학생들은 나이나 전공 분야에 대한 질문에 대답하지 않고 부끄러운 듯 시선을 돌렸다.

백두산

7. (기밀) 평양·백두산 참관단은 백두산 방문을 위해 한 시간 비행했고, 작은 공항에 착륙해 버스로 목적지까지 절반이 비포장도로 위를 한 시간을 이동하였다. 불교 스님도 포함된 참관단은 표면적으로는 김정일의 출생지라고 일컬어지는 오두막집 방문에 더해 불교 사원도 방문하였다. 그들을 맞이한 “스님”은 불교에 대해선 전혀 아는 게 없어 보였는데, 그가 방문객이 도착하면 그 사원에 대해 전하는 지역 거주민이라고 참관단은 결론짓게 되었다. 평양 외곽에 기념물로 가는 90분간의 여행에서 전직 중앙일보 기자는 고위 간부의 차량으로 보이는 메르세데스 벤츠 2대를 비롯해 다른 버스 한 대를 목격하였다.
버시바우

저작권자ⓒ 위키리크스 한국(공유 허용)-무단복제, 전재 금지

바깥 고리

원본 내려받기

07SEOUL2017.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2017 
 
SIPDIS 
 
SIPDIS 
 
E.O. 12958: DECL: 06/12/2017 
TAGS: ECON KN KS
SUBJECT: ROK JOURNALIST'S OBSERVATIONS ON DPRK TRIP: SHAME 
ABOUT MARKETS 
 
 
Classified By: POL M/C Joseph Y. Yun.  Reasons 1.4 (b/d) 
 
------- 
SUMMARY 
------- 
 
¶1. (C) A former JoongAng Ilbo journalist who had covered 
North Korea for two decades got his first chance to travel to 
Pyongyang and other parts of North Korea in late June.  He 
observed budding capitalism, including a tailor shop, massage 
parlor, and Chinese casino in his hotel, but was surprised 
that his DPRK guides, probably officials in the Korean 
Workers Party, expressed shame at the emergence of free 
markets.  End Summary. 
 
-------------------------------------------- 
NOSTALGIA FOR THE PUBLIC DISTRIBUTION SYSTEM 
-------------------------------------------- 
 
¶2. (C) A former JoongAng Ilbo journalist, long blacklisted 
from visiting North Korea because of his articles, was able 
to join a June 28-30 goodwill trip (in the spirit of the June 
15 commemoration of the 2000 North-South summit) to Pyongyang 
and Mount Baektu organized by a pro-North Korea NGO in Seoul. 
 The group of 100 South Koreans paid USD 2300 each for the 
three-day trip.  The journalist said that on arrival at the 
small Pyongyang airport, he could see 14 DPRK aircraft:  half 
were propeller-driven and half were jets; three or four 
appeared to be out of service. 
 
¶3. (C) The journalist, who specialized in covering the 
emergence of free markets in North Korea, was eager to engage 
his guides, who he assumed were officials from the Korean 
Workers Party because of the semi-official nature of the trip 
and the large size of the group, but their answers suprised 
him.  He said they began by expressing pride at the fact that 
the DPRK had ensured its security by developing nuclear 
weapons, and that the focus could now be on economic 
development.  But asked to confirm that economic development 
would mean the emergence of more free markets -- such as the 
farmers markets that now function in each district of 
Pyongyang and in other parts of the country -- his guides 
appeared uncomfortable and said that the markets were not the 
right kind of development, and were only temporarily 
necessary because of the DPRK's difficult circumstances.  The 
guides argued that North Korea should return to the days of 
the 1970s and 1980s, when people received adequate food 
through the Public Distribution System and other food and 
goods could be purchased cheaply.  Did the Public 
Distribution System still function, he asked?  Yes, in some 
areas, but not reliably and it could not be counted in the 
future, the guides answered.  They dodged all political 
questions. 
 
¶4. (C) At one of the museums they visited, the group was 
shown a picture said to be then-seven-year-old Kim Jong Il 
leading a March 1 commemoration parade (commemorating the 
March 1, 1919 struggle for independence from Japan).  When 
the journalist asked whether it was really true that Kim Jong 
Il had led the march at such a young age, the guides glared 
at him and asked whether he was from the KCIA. 
 
-------------------------- 
SIGNS OF LIFE AT THE HOTEL 
-------------------------- 
 
¶5. (C) The journalist was not at liberty to visit markets in 
Pyongyang, but he observed signs of capitalism on the margins 
of the Yanggakdo International Hotel.  He asked the general 
manager how he could manage to keep his job since only about 
300 (100 from the ROK tour group) of the hotel's 1001 rooms 
were occupied.  That was the government's problem, the 
manager replied.  On the lower floor of the hotel, massages 
were offered for USD 35 cash.  The journalist and several 
others got massages, but one member of the group told them 
the next day that he had asked for "something more" and was 
taken to another room for an assignation with a prositute for 
USD 100.  A tailor shop at the hotel offered to make fitted 
suits overnight for USD 100.  But when most members of the 
tour group tried to make orders, the staff said that the shop 
only had material for 20 suits.  Even so, many who were on 
the waiting list managed to get suits made also, by returning 
to the shop later to offer extra cash.  Why didn't the shop 
 
get more material and employees for what must be a lucrative 
niche, the journalist asked the shop's apparent owner?  The 
answer was a vague statement that more material was 
unavailable.  In another part of the hotel, the journalist 
found a Chinese-style casino with about a dozen slot machines 
and eight card and blackjack tables.  While he was observing 
the scene, he saw men who all appeared to be Chinese pulling 
thick wads of USD 100 bills out of their pockets to buy chips 
and slot machine tokens. 
 
¶6. (C) The journalist was also surprised to see a 
20-foot-tall mock-up of a space shuttle and launch rocket, 
without U.S. insignia, at a museum inside Kim Il Sung 
University; it was said to stand for the DPRK's space-travel 
aspirations.  At the University, the group also saw a 
demonstration of a machine that produced antibiotic capsules. 
 Students would not reply to questions about their age or 
fields of study, looking away shyly. 
 
--------- 
MT BAEKTU 
--------- 
 
¶7. (C) The ROK group also took a one-hour flight to visit Mt. 
Baektu, landing at a small airport and traveling an hour by 
bus over a road that was unpaved for half of the distance. 
In addition to visiting the log cabin that is ostensibly Kim 
Jong Il's birthplace, the group, which included a Buddhist 
monk from the ROK, visited a Buddhist temple.  The "monk" who 
received them appeared to know nothing about Buddhism, 
leading the group to conclude that he was an area resident 
told to man the temple when tour groups arrived.  On another 
drive to a monument outside Pyongyang, the journalist saw 10 
vehicles on the road during a 90-minute drive, including two 
Mercedes that looked like senior officials' cars, and one 
other bus. 
VERSHBOW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Economic Conditions]
3)
[Korea (North)]
4)
[Korea (South)]
5)
POL M/C Joseph Y. Yun
6)
번역 주: 실제 행사는 7월 2일까지 총 5일 간이었다.
7)
번역 주: 국정원의 전신